<사진출처 : 카앤드라이빙 - http://caranddriving.net >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은 지난 25일, 매튜 크리잔(Matthew Krizsan)이라는 청년이 온타리오 401 고속도로를 달리던 중 맞은편에서 화물차가 고속도로 중앙의 콘크리트 벽을 뚫고 넘어오는걸 목격하고 평소에 즐기던 게임에서 처럼 즉각적으로 반응해 간발의 차이로 피할수 있었다고 합니다.

매튜 크리잔은 캐나다의 한 방송 인터뷰에서 "모든 것이 천천히 진행되는 듯 느껴졌다"며, "모든것이 어렸을 때 플레이 하던 게임의 한 장면인 것 같았다"라고 했다네요.

우리 부모님 세대에서는 게임이라면 그저 눈쌀을 찌푸리는 경우가 많지만, 뭐든 열심히 하고 잘하게 되면 언젠가는 쓸모있는 때가 오게되는것 같네요. 더군다나 요즘은 체험형 게임들이 점점 현실과 가까워지고 있는터라 더욱이 게임을 게임으로만 볼수만은 없는 시대가 온것 같습니다.
그란투리스모5 처럼 '리얼 시뮬레이터' 라는 슬로건을 내놓을정도로 완성도가 높고 실제 프로레이서들까지 인정하는 걸 보면 말이죠 ^^

아래는 매튜 크리잔의 차량에 장착되어있던 블랙박스 영상입니다.



옆차선의 트럭이 지나갈때까지 기다렸다가 차선변경을 하는걸 보니 정말 주변 상황을 판단할수 있을정도의 여유는 있었나 봅니다. 게다가 차선변경 후에는 살짝살짝 카운터를 치면서 차체를 바로잡는 모습까지 보이니 말이죠 ^^
  1. 천세영 2011.01.27 20:04

    ㅎㄷㄷ 영화에서나 나오는 장면 인데 운도 좋았고 운전자 스킬도 좋은것 같네요 먼저가던 화물차 운전도 예술이라는 ...

  2. Favicon of https://caranddriving.tistory.com BlogIcon 카앤드라이빙 2011.01.30 12:34 신고

    이거 완전 쩌는데? 화물차 왼쪽에 있는 승용차는 중앙분리대에 충돌하기도 전에 브레이킹하고 회피 시작한다~~ 이 동네 자체가 지존들의 성지인듯 ㅋㅋㅋ

    • Favicon of https://whodol.pe.kr BlogIcon 후돌이 2011.01.30 23:44 신고

      동네가 기본적으로 집에 레이싱패키지 정도는 갖추고 있나봐요 ㅎㅎㅎ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