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럭셔리 브랜드 인피니티(Infiniti Motor Company Ltd.) 고성능 스포츠 세단 ‘Q50 루즈(Q50 Eau Rouge)’ 프로토타입을 이용한 특별한 레이스를 펼쳤다.

 

이번 레이스는 ‘Q50 루즈모델명에 영감을 고속 급회전 구간, 루즈(Eau Rouge) 포함된 벨기에의 스파-프랑코샹 레이스 서킷(Spa-Francorchamps race circuit)에서 진행됐다.

 

특히, 4 연속 F1세계 챔피언이자 인피니티 퍼포먼스 디렉터인 세바스찬 베텔(Sebastian Vettel) Q50 루즈의 강력한 성능을 직접 선보이는 자리로 주목 받았다. 베텔은 Q50 루즈 프로토타입 개발 작업에 지속적으로 참여해 오고 있다.

 

베텔은 『올해 처음 Q50 루즈를 운전했을 때와 비교해 조향 서스펜션 부분에서 확연한 기술적 성과를 직접 체험할 있었다』며, 『폭우로 인해 트랙이 완전히 젖었음에도 불구하고, 모든 구간에서 Q50 루즈의 강력한 힘을 경험하기에 충분했다』고 덧붙였다.

 

극한을 쫓아(Chasing The Edge)’라는 타이틀로 베텔이 미국의 프로 레이서 파커 클리거만(Parker Kligerman), 중국 당구계의 간판스타 샤오팅(Pan Xiaoting) 등과 펼치는 스피드 경쟁 촬영 영상은 다음의 링크를 통해 확인할 있다.

(https://chasingtheedge.infiniti.com/team.html)

 

한편, 프리미엄 세그먼트에서 최고의 퍼포먼스 카를 만들겠다는 인피니티의 의지를 담은 Q50 루즈는 지난 2 국내 출시되어 인기를 얻고 있는 인피니티 Q50(Infiniti Q50) 기반으로 만들어진 프로토타입 모델이다.

 

Q50 루즈는 지난 1 <2014 북미 국제 오토쇼> 통해 최초로 디자인 컨셉이 공개된 이후, 4 <베이징 오토쇼> 연이어 소개되며 퍼포먼스 카의 아이콘으로 주목 받고 있다. 특히, F1에서 영감을 받은 공기역학적 디자인은 물론, 3.8 리터 트윈터보 엔진이 뿜어내는 최고출력 560hp, 최대토크 61.2kg.m 강력한 힘을 바탕으로 0-60mph 도달 시간 4 미만을 기록한다.

 

인피니티는 Q50 루즈의 생산 여부를 검토 중에 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