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닛산은 개별소비세 관련 정부지원이 종료되는 7월, 닛산 브랜드의 차량 가격을 인상하지 않으며 일부 차종은 가격을 인하한다고 합니다. 또한 추가적으로 차종에 따라 등록세 혹은 취득세 지원 등 7월 구매고객을 위한 특별 프로모션도 함께 제공한다고합니다.

닛산의 고급 SUV 무라노는 7월 2일부터 기존의 5,040만원에서 50만원 인하된 4,990만원에, 개별소비세 인하 종료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가격을 낮춰 소비자 부담을 줄여주고 있네요. 알티마 역시 7인치 컬러 스크린에 내비게이션 및 후방카메라를 추가 장착한 알티마 어드밴스드 2.5와 3.5 모델을 각각 스탠다드 가격인 3,690만원, 3,980만원에 제공한다고합니다. 컴팩트 SUV 로그도 개별소비세 인하 종료분을 반영하지 않고 현재 가격인 2,990~3,620만원의 가격을 유지할 계획입니다.

닛산은 이와 같은 가격 정책과 더불어 7월 한달간 무라노와 로그는 각각 취득세 2%를, 알티마 어드밴스드 2.5와 3.5 모델의 경우 각각 등록세 5%와 취득세 2%를 추가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네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