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모니터 내장 스피커에 불만이 가득하신 장모님의 요청으로 스피커를 검색하던중 문득 장모님의 라이프스타일 상

'사운드바' 형태가 더 낫지 않을까 싶은 생각에 검색을 해봤다. 사운드바 형태의 스피커가 처음 나오던 시절에는 가격대가

꽤 있었던걸로 기억하는데, 지금쯤이면 같은형태로 가격 착한애들이 꽤 나왔겠지 싶어서다.

아니나 다를까.... 다양한 저가 브랜드에서 만원대의 제품들이 줄줄이 튀어나왔다.

그중, 유독 브릿츠 에 눈이가는건.... 막 전역하고 용산에서 알바를 하던 시절에 '괜찮은 브랜드' 로 인식돼있었기 때문인것같다.

솔직히 브릿츠 정도면 PC스피커 시장에서 꽤 오랜기간 자리를 잡아왔고, 저가는 물론 중고가의 제품들까지 라인업이 다양한 지라

품질이나 가성비에 대한 신뢰가 좀 있다 -ㅅ-

이것저것 할인혜택을 붙이니 개당 2만원도 안하길래.... 그냥 선물로 사드리자 싶은 생각에 내가 쓸거까지 함께 질렀다.

.....생각해보니 원래 쓰던것도 브릿츠 2채널이엇구나;;;

 

 

한참 PC시장에 관여도가 높을때는 '스피커는 최소 2.1채널은 돼야지!' 라는 생각으로 구매를 했었는데, 지금은 초탈한건지....

'소리만 잘 나면 되지 뭐' 라는 생각이라 오히려 이런 깔끔한 제품이 더 마음에 드는건지도 모르겠다.

제품의 패키징은 완충제 안에 제품하나 메뉴얼하나로 매우 심플하다. 그래서 재활용 쓰레기 버리기도 좋다. -ㅅ-

 

 

 

 

아... 추가로 완충패드가 2개 더 들어가 있는데, 보통 모니터 하단에 위치하는 제품의 특성상 모니터 스텐드에 걸리면 위치가 애매~ 해지기 때문에 이런 배려를 한것 같다. 하지만 난 안써도 됨 -ㅅ-

제품 갯수로보면 1개지만, 따지고 보면 2채널 스피커를 하나로 붙여놓은 형태라 2채널로 우겨도 될것 같다.

전원과 볼륨, 헤드셋 단자까지 있어 기본적으로 갖출건 다 갖췄다.

 

 

본체 뒷면으로 나온 선은 라인 인, 마이크, 전원(USB) 로 매우 깔끔하다. 2채널은 스피커사이에 늘어진 선이 하나 더 있었겠지...

사실 USB전원을 사용하는 제품은 어차피 PC 전원을 켤때만 쓰는제품에는 매우 합리적인 방식일것이다. 물론 정상적인 상황에서.

하지만 누전이 있는 집에서는 얘기가 달라진다. 누전이 있는지 없는지를 가장 손쉽게 확인하는 방법은 PC 본체중 도장이 부실한

모서리쪽에 피부가 약한 팔 안쪽부위를 슬쩍 갖다대 보면 알수있다. 누전있는집은 정전기 오르듯이 저릿~ 하거든.

경험상 10년 이상 된 집에 따로 접지처리가 안돼있는 집이라면 대부분 저릿함을 느껴볼수 있을것이다.

....잠시 얘기가 딴데로 샜는데, USB 전원을 사용하는 스피커 제품은 대부분 이 누전덕분에 전원만 켜면 노이즈가 발생한다.

그래서.... 난 그냥 USB 단자가 있는 충전기로 별도의 전원을 넣는다. 어차피 USB 충전기는 여분이 있으니까.

 

 

전원을 켜면 들어오는 미미한 붉은LED... 퍼렁불로 눈부시게 해놓은 제품들처럼 자꾸 시선을 뺐기지 않아서 좋다.

....새삼스럽게 화려한 LED를 가진 스피커를 샀다가 절연테이프로 덮어버렸던 기억이 나네 -_-

 

 

최종형태는 이렇게.... 공간 활용도도 좋고, 조작하기도 편해서 나름대로 만족하고 있다.

소리는.... 딱히 좋을건 없지만, 잡음없고 웬만큼 볼륨 키워도 노이즈 안생기고 괜찮은편이다.

2만원도 안하는 가격에 소리듣는데 문제없고, 껐다/켰다 볼륨조절하기 쉽고, 공간활용도 좋은(디자인은 뽀너쓰...) 제품인데

굳이 고민할 필요가 있나?

사운드에 민감하지 않고, 설치/조작 만 편하면 된다고 생각하는 성향이라면 주저없이 질러도 된다.

.....하지만 굳이 사용하는데 불만없는 멀쩡한 스피커를 놔두고 지를 필요는 없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후돌이의 애마 뉴뿌랭이 1.4L

아시는분만 아는 뉴프라이드 1.4L..... 사실 처음 차를 살때는 이런게 있는지도 몰랐다.
엔진이 1.4 라는건 그렇다 쳐도 안개등 X, ABS X, 오디오시스템 = 라디오+2Way 스피커, 중앙집중식 도어록 X
더욱충격적인 옵션은 뒷문에 닭다리가 달려있다는것!!!!! (뒷좌석 파워윈도우 X)
뭐..... 알고난뒤 마음을 비우고 좀 타고다니며 시간될때마다 하나씩 붙여줬다.
매직카2 리모콘키, 레자시트 (중고로 인수할때 딸려옴 -ㅅ-)
스트럿바, 크린필터, 헤드유닛 교체, 스피커 교체, 틴팅, - 접지, HID는 빗길에 안보여서 다시 순정으로... -_-
점화플러그도 보쉬 이리듐으로 갈아주고 점화케이블도 최근에 토네이도 고성능(!) 으로 갈아주었다.
네비와 하이패스(논스톱 드라이빙!!!)은 부가품목..... ( --)
스피커를 A타운에서 구매한 코엑셜로 바꿔주긴 했지만 2Way 의 한계로 음량이 딸렸다.
좀 신나게 들을라 치면 뭔가 찢어질거같은 소리가......
그래서 전에 뽑아뒀던 순정스피커를 붙이기로 결심했다.
(뒷문쪽에 스피커가 들어갈 자리는 있었다...... 더미같은 커버로 대충 막혀있었음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뒷쪽 트림을 탈거하기위해선 뒷좌석 시트들 들어내야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걸 들어내면 연료통이 나온다, 11만이 넘어갔는데 연료펌프도 한번 갈아줘야하나 고민중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짝을 뜯어내고 슬쩍 배선을 뽑은 흔적인데..... 생각보다 힘들다 -ㅅ-

붉은색 선이 무선 도어락에서 나온 선이고 파란선이 이번에 새로 뽑은 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충 지저분하지 않게 트림을 다 뜯어내고 선을 깔았다. 덮어버리면 깔끔 -ㅅ-

원래 작업하면서 여기저기 뜯어놓은 사진을 더 많이 찍었던거같은데 일부가 좀 날아간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여곡절끝에 일단 스피커 쪽은 연결을 끝냈다. 앞쪽에서 뽑은 순정스피커라 자리가 딱 맞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시보드 밑쪽으로 최대한 눈에안띄고 걸리는곳이 없게 센터페시아 쪽으로 선을 뽑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제의 헤드유닛 배선..... 나왔다 최종보스 -ㅁ-!

설명서와 다르게 멋대로 연결해놓은건지 설명서대로 연결했다가 FADER 조절이 안되서 스피커 하나 뽑아다가

일일이 접지해보고 맞는 선을 찾아서 연결했다.

(L/R 은 맞게 연결해놨는데 F/R 을 거꾸로 배선을 해 놓았던.....)

기존 배선에 확신이 안선다면 배선 테스트를 해본 뒤 연결하길 추천한다.

나름 작업할땐 허리가 끊어질것 같고 정신이 멍해지는 경험을 했지만 막상 하고나서 집으로 돌아가는길에

좀더 빵빵해진 4Way의 음량을 즐기며 달리다 보니 헛고생 했다는 생각은 안들었다.

......이제 안개등만 달면 되는건가? -_-
  1. 뉴프디 2016.12.18 18:49

    뉴프디수lx5dr 지금까지 네가 깡통인줄알았다...이런게있을줄이야.....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