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그룹은 2010 아우토빌트 디자인 어워드(Auto Bild Design Award)에서 다섯가지 영역의 평가부문 세가지 영역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어워드에서 BMW 5시리즈와 X1, 그리고 BMW 컨셉카인 비전 이피션트다이내믹스(Vision EfficientDynamics) 모델이 해당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는 BMW 브랜드의 아이덴티티인 ‘진정한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표현한 BMW 디자인의 매력과 품질을 다시 한번 증명해 보인 계기가 되었다.

투표 방식은 ‘아우토빌트(Auto Bild)’와 20개에 달하는 유럽지역 자매지들이 전세계 4천만 명의 독자들에게 유선을 통해 올해 최고의 디자인 자동차를 선정하게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유럽에 출시된 신차 103 컨셉카들이 후보에 올랐다.

BMW 다섯 개의 부문에서 최고의 자동차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BMW 5시리즈는 독일 뿐만 아니라 유럽 전역 투표에서도 1위를 차지하며 성공신화를 이어가고 있다. 5시리즈는 성공적인 6세대 모델로 탄생했으며, 카리스마가 넘치는 인상, 세련된 스타일, 역동적인 실루엣이 조화를 이루고 있는 모델이다. 또한, 편안한 실내 인테리어와 타협하지 않는 품질로 전세계 프리미엄 자동차를 이끌고 있다.

BMW X1 SUV, , 사륜 구동차 평가 영역에 1위를 차지했다. BMW X1 컴팩트한 외형은 자연스러운 드라이빙의 즐거움, 자신감 넘치는 세련미, 그리고 이전까지 전혀 경험하지 못한 독립적인 캐릭터를 뿜어낸다. 또한 열정적 민첩함, 스포츠의 목적성, 첨단 기능을 간직한 BMW X1만의 디자인을 효과적으로 반영하고 있다.

BMW 컨셉카인 비전 이피션트다이내믹스(Vision EfficientDynamics) ‘연구와 컨셉트카’ 부문에서 최고의 차량으로 선정됐다. 200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처음 선보인 컨셉카는 드라이빙 테크놀로지뿐만 아니라 매력적인 디자인으로 미래의 드라이빙 즐거움을 실현했다. 4인승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기술이 접목된 걸윙도어 스포츠카로, 전형적인 BMW 디자인이면서도 독보적인 디자인 철학을 통해 벤치마크 대상이 되고 있다.

 BMW 5시리즈와 BMW X1 오는 7 뛰어난 디자인을 인정받아 국제적으로 명성 높은 2010 레드 어워드에 소개될 예정이다.

개인적으로  X1 이나 신형 5시리즈의 디자인은 크게 끌리지는 않지만 비젼 이피션트 나이나믹스의 디자인은 단지 디자인 하나만으로도 끌릴만큼 마음에 드는 디자인인데요. 이번 북경모터쇼에서 실물을 보고난 이후 더욱더 양산되었을때의 모습이 기대가 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