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Favicon of https://caranddriving.tistory.com BlogIcon 카앤드라이빙 2010.10.15 08:49 신고

    오오~ 영상 좋은데? ㅋ

어제 오전, 강남 로터스 전시장에서 2011년형 로터스 에보라의 런칭을 기념한 포토세션이 있었습니다.
에보라는 로터스에서는 물론 세계적으로도 보기드문 미드십 2+2 차량으로 280마력의 V6 3.5리터 엔진에 알미늄 섀시와 FRP 유리섬유 바디로 만들어져 공차중량이 불과 1,350kg에 불과하며, 로터스 특유의 핸들링을 보장하고 있습니다.

에보라는 로터스 특유의 스포츠 성을 간직하면서도 7인치 터치스크린 멀티미디어 시스템과 전동접이식 미러등 기존의 로터스에서는 상상하지 못한 편의사양들을 갖추고 있는것과 2+2 레이아웃으로 좀더 넉넉한 실내공간을 가지게 된 것이 특징이라고 볼수 있겠습니다.
또한 에보라는 자동변속기를 적용한 모델까지 갖추고 있어 로터스의 소비자 층을 좀더 확장시킬수 있을것으로 보입니다.







  1. 언알파 2010.10.15 08:35

    차 이쁘게 잘 나온거 같아요 ㅎㅎ

영국의 초경량 스포츠카 브랜드 로터스의 신모델 Evora(에보라)에도 하이브리드가 적용 된다고 합니다.
에보라 414E 하이브리드는 지난해 출시된 로터스 에보라의 플랫폼을 베이스로 제작되었으며, 동력원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시스템 을 포함한 새로운 파워트레인을 적용하였습니다.
 

에보라 414E 하이브리드의 동력원은 한 쌍의 전기모터로 구성되어 있으며 양쪽 후륜에 자리를 잡아 각각 207마력씩 최대 414마력과89.1kg/m의 토크를 1단 감속기어를 통해 끌어 낸다고 합니다
양쪽 후륜에 자리잡은 전기모터가 각각 207마력씩 총 414마력의 출력을 내기때문에  에보라 414 하이브리드란 이름이 붙게 되었다네요.

 

에보라 414E 하이브리드는 0-100km 4초에 주파하며 전기모터 만으로도 약 480km(300mile) 이상의 주행거리를 보장하면서도 로터스 매니아들의 특성을 고려하여 드라이빙 감성을 자극하기 위해 스포츠 모드(7단 변속모드)’를 장착 하였고 패들쉬프트로 변속이 가능합니다. 이 변속 장치는 운전자에게 실제 기어 변속 시 느낄 수 있는 변속 토크, 진동까지 발생시켜 주어서 전기차에서 느낄 수 없었던 변속의 재미 또한 보완하게 되었다고 하네요.
전기차의 장점이자 단점인 무소음에 관련하여 보행자가 다가오는 차량을 인식하지 못해 발생할 수 있는 보행자 안전문제는 로터스 ‘HALOsonic’ 이라는 통합 사운드 시스템을 탑재해 보행자로 하여금 멀리서도 차량의 소음을 들을 수 있도록 했습니다.
이는 차량의 외부로 인위적인 엔진 소음을 발생시키는 것으로 휘발유 동력 계통인  V6 V12 엔진 사운드를 생성시켜 더욱 멋진소리를 재생 할 수 있다고 합니다.

 

로터스 관계자들은 이번 제네바 모터쇼에서는 낮아진 배출가스량과 연비를 자랑하는 ‘2011년형 엘리스’, ‘에보라 414E 하이브리드등 친환경적인 요소들을 두루 갖춘 로터스를 보여드릴 것이라 전하였으며 차에 대한 멋진 감성을 지닌 로터스 매니아들에게 좋은 성능과 디자인이 전부가 아닌 자연과 인간에 해를 입히지 않는 착하고 영리하고 즐거운 차를 만들어 주겠다고 전했습니다.




말레이시아 국영기업 프로톤이 소유하고 있는 영국 정통 스포츠카 브랜드 로터스의 국내 수입·판매사 LK카스(대표 이성희)는 10일 서울 강남 전시장에서 아시아 최초로 신모델 에보라를 공개했다.

에보라에 얹힌 토요타 V6 3.5ℓ DOHC 엔진은 중반 토크에서 엔진 회전수를 과도히 높이지 않고도 최대 280마력까지 고출력을 뿜어낸다. 변속기는 수동 6단으로 자동변속기 모델은 추후 정식으로 발표될예정이다.

 출처 : LK로터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