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올레네비

HUD까지 지원하는 재간둥이 네비게이션 - 올레네비 2.5 업데이트!!! KT의 올레네비가 2.5 버전으로 또한번 업데이트를 했습니다. 사실 처음 올레네비 간담회에 참가했을때는 별다른 생각이 없었는데 올해 내내 올레네비에 큰 업데이트가 있을때마다 참여해서 불만사항을 토로하고 추가 혹은 수정됐으면 하는 의견들을 올레네비에 반영시켜오는걸 보면서 올레네비의 개발에 한발을 담근것 같은 느낌이 들어 애착이 좀 가고 있습니다. 뭐.... 말이 길어지긴 했지만 업데이트 됐다는 소식을 들었으니 또 관심갖고 한번 써봤다는거죠 뭐 ^^;;;;;; 처음 올레네비를 썼을때 낭패를 봤던 업뎃 후 어플 내에서 2차 업데이트..... 이거 와이파이 없이도 좀 업뎃되게 해주면 안될까 싶네요 -ㅅ- 음..... 와이파이로도 시간이 꽤 걸리는데 3G에서는 토나오겠군요. 그냥 와이파이로만 받게 하는게 맞는거 .. 더보기
귀성길의 동반자 올레네비 사용하고 한가위 선물도 받고~ 지난 설 연휴에 이어 이번에도 추석연휴를 맞아 올레네비는 어김없이 업데이트를 단행했는데요. 이번에는 어떤 진화로 사용자의 편의성을 향상시켰는지 살펴봤습니다. 첫 실행시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바로 '회사로' 라는 메뉴가 생긴건데요. 즐겨찾는 위치의 바로가기가 하나 늘어난것 뿐이지만 스마트폰을 사용해본 분들이라면 터치 한두번이 줄어드는게 얼마나 편해지는건지는 알고 계실겁니다. 이번 '회사로' 버튼의 추가는 2.2에서 업데이트한 '어디야? 나여기!' 기능에 비하면 정말 작은 부분이지만 지속적으로 사용자들의 편의를 위해 의견을 수렴하고 업데이트 하는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엇... 바뀐게 '회사로' 만이 아니었군요. 인터페이스가 확 달라졌습니다. 기존의 투박해보이기 까지 했던 인터페이스에서 많은 발전을 보였군.. 더보기
Olleh navi 또한번의 진화, 나 여기야~~~ 아이폰 사용자들의 길잡이 올레 네비가 2.2.0 으로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아이콘은 물론 첫 화면도 확 바뀐걸로 봐서는 뭔가 대규모 업뎃이 있던건가요? 어라... 실행시에 나오는 팝업 공지사항에도 변화가 생겼습니다. 아마도 가장 질의가 많았던 부분에 대해 미리 공지를 해서 원활한 네비의 사용을 돕기 위한것 같네요. 자.... 맵 자체는 별로 바뀐게 없으니 새로나온 기능을 살펴볼까요? 메뉴 -> 빠른메뉴 로 들어가면 보이는 생소한 아이콘... '어디야? 나여기!' 인데요. 사실 지난번에 이 기능이 추가된다는 소식을 듣고 엄청나게 기대를 하고 있었습니다. 음.... 어디야? 나여기! 가 단발성 기능은 아닌듯... 한번 찍었던 길은 기록이 남도록 되어있군요. 혹시 실수로 도중에 네비가 꺼지게 되더라도 다시 장.. 더보기
빠르게 진보하는 네비게이션, 올래네비 제가 원래 사용하던 네비게이션은 디지털큐브사의 아이스테이션 T7 이라는 모델이었는데요. 엠엔소프트사의 맵피맵을 탑재하고 무려 TPEG까지 되는 모델이라 꽤 만족하며 쓰고있었습니다. (물론 하드웨어 성능도 쓸만했습니다 ^^;;;) 그러다가.... 차안에서 드라마를 보고싶어하는 어머니의 눈초리를 견디지 못하고 T7으로 넘어오기전 사용하다가 아버지께 넘겨드린 마이딘 FX-1 을 다시 가져오게 되었습니다. 어차피 엠엔소프트의 지니 맵을 사용하니 검색 알고리즘은 비슷할테고, 길찾는데 큰 어려움은 없기에 별 불만없이 사용은 합니다만... 교통정보를 반영한 경로탐색을 못하는게 흠이긴 합니다. 그래서 요즘은 종종 아이폰거치대를 이용해 올래네비를 사용하고 있는데요. 얼마전에 또한번 업데이트를 했더군요. (와이파이를 거의.. 더보기
Show 내비의 새로운 변신 - Olleh Navi KT에서 쇼네비를 처음 출시했을때, 아이폰 사용자들은 많은 기대를 했었습니다. 저 역시 그 당시에 큰 기대를 가지고 다운을 받아 사용을 했었는데요. 당시에는 운행중에 앱이 꺼져버리기도 하고 메모리 부족으로 버벅대거나 목적지에 도착하기도 전에 안내가 종료되버리는등 문제가 꽤 많았었습니다. 게다가 이미 네비게이션을 차에 달고다녔기 때문에 일주일정도 사용해 보다가 미련없이 지워버렸죠 -ㅅ- 하지만 KT에서는 이 네비게이션 앱을 포기할 생각이 없었나보군요. 최근 쇼네비가 올레네비라는 이름으로 2.0.1 로 버전업 해서 돌아왔습니다. 단지 이름만 바뀐게 아닐거라는 기대감으로 일단 다운을 받아봤습니다. 음... 용량이 20MB를 넘기면 와이파이를 이용해야하는 앱스토어의 정책이 올래네비로서는 큰 걸림돌일듯 싶군요.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