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홍보를 하려면 쓰레기 말고 이런걸로 좀.... 차량을 운행하는사람들이라면 종종 앞,뒤, 양옆 창문에 전단지가 붙어있는 광경을 본적이 있을겁니다. 사실 꼭 필요한 사람들에게는 모르겠지만 관심없는 사람들에게는 단지 쓰레기를 던져준것에 불과합니다. 오히려 불쾌하기까지 하죠. 메일이나 문자로 하는 광고질도 늘어나서 짜증나는통에 차에 붙어있는 전단지나 명함은 줄어들질 않고 있으니.... 이런 광고 배포자를 처벌하는 기준은 없는건가 싶은 생각이 들정도니까 말이죠. 얼마전 앞 유리에 전단지같은게 없는걸 확인하고 차에 앉아 시동을 걸었는데.... 정면을 본순간 "뭐지?" 라는 말이 저도모르게 입밖으로 튀어나왔습니다. 요즘은 대담하게 스티커를 붙여버리는건가? 살짝 당황해서 차량 밖으로 가서 확인을 해봤습니다. 허허... 이런 멋쟁.... 어라? 전화해서 지X 좀 하.. 더보기
볼보자동차 충돌실험 연구소, 창립 10주년을 맞이하다. “우리는 실제 도로에서 발생할 수 있는 대부분의 사고를 재현합니다. 사고를 분석하고 새로운 시스템을 실험하는 과정을 통해 실제 운전 상황에서의 안전성을 높이고 있습니다.” 볼보자동차코리아(www.volvocars.com)는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과 안전 기여도를 갖춘 볼보자동차 충돌 실험 연구소(Volvo Cars Crash Test Center)의 창립 10주년을 맞았다. 지난 2000년, 스웨덴 토스란다(Torslanda)에 설립된 볼보자동차 충돌 실험 연구소는 매년 400회 이상의 풀 스케일(full-scale) 실험과 새로운 시스템의 지속적인 도입으로 볼보자동차 운전자들의 안전을 책임지고 있다. 설립 당시에도 자동차 산업 분야에서 가장 앞선 기술을 갖추었으나 지속적인 개선을 거치며 지금까지 3,..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