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Spa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공기로 달리는 자동차?  (0) 2009.03.08
올 4월 차량별 보험료 등급 변경  (0) 2009.03.08
현대 익소닉, i20 3도어 공개 영상  (0) 2009.03.08
택시가 버스랑 합체를해?  (0) 2009.03.05
아우디 TT RS 공개.  (6) 2009.03.05
인피니티의 컨셉카 에센스  (0) 2009.03.05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대자동차는 3월초 제네바모터쇼에서 처음 선보일 i20 3도어’와 콘셉트카 ‘익쏘닉(HED-6)’의 사진을 19일
공개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에 처음 공개한 ‘i20 3도어’는 아이가 없는 직장인들을 타깃으로 좀 더 낮은 가격에 높은 성능을 추구하는
고객을 위해 기존 ‘i20’ 라인업을 보강하게 된다. ‘i20’는 현대차가 유럽에서 가장 큰 판매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소형차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개발한 유럽 전략 차종으로 작년 10월 파리모터쇼에서 데뷔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i20 3도어’는 유럽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i30 와 i10 의 스타일을 이어 받은 ‘i20’와 전/후면
디자인을 같이 하며, 가솔린 모델은 1.2L, 1.4L, 1.6L의 세 가지 종류가, 디젤은 1.4L, 1.6L 두 종류를 출시한다.
특히, ‘i20 3도어’는 휠베이스(전륜과 후륜 사이의 거리)가 2,525mm로 i20와 동일해 i20와 마찬가지로 균형잡힌
외관 디자인과 넓은 실내 공간을 제공하지만, 차체의 무게는 10kg 줄여 더욱 역동적인 운전 성능을 누릴 수 있다.

가솔린 1.2L 모델은 78마력(6,000rpm) 11.9토크(4,000rpm)의 카파엔진을, 1.4L, 1.6L 모델은
100마력(5,500rpm) 13.7토크(4,200rpm)의 1.4L 감마엔진과 126마력(6,300rpm) 15.7토크(4,200rpm)의
1.6L 감마엔진을 장착했다.

디젤 1.4L, 1.6L 모델에는 90마력(저출력 75마력, 4,000rpm), 22.0토크(1,750-2,750rpm)의 1.4L U엔진과
128마력(저출력 115마력, 4,000rpm), 26.0토크(1,900-2,750rpm)의 1.6L U엔진이 적용된다.

최근 주목받는 친환경성 기준인 CO2 배출량은 수동 가솔린 1.2L 기준으로 124g/km, 1.4L 133g/km,
1.6L 140g/km 을 보이며, 디젤 모델 역시 1.4L 116g/km, 1.6L 115g/km로 이산화탄소를 배출을 최대한
억제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편, 지난주 1차로 랜더링 이미지를 공개했던 도시형 SUV 콘셉트카 ‘익쏘닉(ix-onic, HED-6)’도 실제 모습을
드러냈다.

‘ix-onic’으로 명명된 ‘HED-6’의 차체 사이즈는 전장 4,400mm, 전고 1,650mm, 전폭 1,850mm로 ‘투싼’과
비슷한 크기이며, 2006년 공개된 콘셉트카 ‘제너스’에서 더욱 진화한 육각형 모양의 그릴을 중심으로,
전체적인 분위기는 2008년 공개된 콘셉트카 ‘i-mode’에서 발전된 형태를 보이고 있다.

175마력의 1.6리터 GDi 터보차져 4기통 엔진을 장착한 ‘HED-6’은 ISG(Idle Stop & Go) 기능 및 더블클러치
방식의 6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해 연비의 효율성을 높였으며,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149 g/km에 불과해,
차세대 친환경 자동차로도 손색이 없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