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Space

르노삼성자동차 신입사원 연수로 농촌 봉사활동

르노삼성자동차 6일 신입사원 30명을 대상으로 부산시 강서구 강동동에 위치한 득천마을에서 농촌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가졌다.

이번 봉사활동에 참가한 신입사원들은 지난 1 25일 연구소 부문으로 입사한 신입사원들로써 5주간 진행되는 연수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부산공장(부산시 강서구) 인근의 득천마을에서 봉사활동을 펼쳤다. 치열한 취업경쟁을 뚫고 입사한 이번 신입사원들은 연수과정에서 잠시 벗어나 여유를 가지고 자신과 주위를 돌아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졌으며,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비닐하우스 보수, 작물 정리, 짚단 나르기 등 겨울철 일손이 부족한 농촌 마을에 실질적인 봉사활동을 펼쳐 마을주민들에게 큰 환영을 받았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석한 신입사원 김준호씨는 그 동안 취업준비로 인해 여유도 없고 자연과 접할 수 있는 기회가 없었는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개인적으로 여유도 찾고 마을주민들에게 도움도 드릴 수 있어서 추억에 오래 남을 시간이었던 것 같다고 소회를 밝혔다
 
한편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 2008 1월 태안반도 기름 유출사건 때도 장 마리 위르띠제 사장을 비롯한 임원, 신입사원 등 120여명이 기름 제거 봉사활동을 가진바 있으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되새기고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문화를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지속 시킬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