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Space

E-MART 주유소 하루매출 1억?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해 연말 등장한 '이마트 주유소'가 갈수록 인기다.

이마트 주유소 오픈 당시에 비해 휘발유 가격이 올라 이마트 주유소의 가격 경쟁력이 높아진 덕분이다.

20일 신세계(410,000 0 0.0%) 이마트에 따르면 주유소가 들어선 구성점과 통영점의 매출을 조사한 결과, 구성점의 1월 매출이 25억원으로 일평균 8200만원을 기록했다.

지난 12월 22일 오픈한 구성점의 12월 매출은 7억원으로 일평균 7000만원 수준이었다. 특히 유가가 1리터 당 1400원대로 상승한 2월 들어서는 주말 매출이 평균 1억을 넘어서는 등 일평균 매출이 9200만원까지 늘었다.

이용 고객도 12월 약 1500대였던 일평균 주유대수가 1월에는 약 1700대로 늘었고 이달 들어서는 1800대 이상으로 늘어났다.

12월에 일평균 3200만원의 매출을 올렸던 통영점의 경우도 1월 4200만원의 일평균 매출을 올렸고 이달 들어서는 일평균 매출이 5000만원까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일평균 주유대수도 1000대를 넘어섰다.

이마트 관계자는 "최근 휘발유 가격이 지속적으로 상승하면서 상대적으로 이마트 주유소의 가격 메리트가 더욱 커지면서 이마트 주유소의 가격 경쟁력이 높아져 매출이 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고 말했다.

이마트 주유소 오픈 당시, 1300원 수준이었던 휘발유 가격은 유류세 폐지 환원 등으로 2월 들어서면서 1500원까지 높아지는 등 15% 이상 상승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