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첫 포스팅이네요 ^^ 
항상 겨울에 첫 폭설이 내리고 나면 크고작은 사고들이 늘어나게 되는데요. 요즘처럼 몇일간 눈이 몰아서 내린 때에는 1차로 눈이 얼어붙은 위로 다시 눈이 쌓여서 더욱 위험한 시기입니다.
일단 멀쩡한 노면이 아니면 평소보다 주의해야하긴 하지만, 그보다 더욱 조심해야할 장소가 몇군데 있습니다.

첫번째로 주의해야할곳은 바로 주유소!!! 주유소의 바닥은 대부분 우레탄으로 코팅이 되어있는데요. 눈이 잔뜩 묻어있는 상태로 주유소 바닥으로 생각없이 올라가게되면 눈이 쌓여있던곳보다 훨씬 더한 위험을 느낄수 있을겁니다. 그렇다고 주유를 안할수는 없는일... 때문에 폭설이 내린후의 주유소 바닥은 빙판과 같다는 생각을 가지고 운행을 하셔야 합니다.

두번째로 주의해야할곳은 역시 우레탄으로 코팅되어있는 주차장인데요. 특히나 대형 주차장은 층간을 올라갈때 가속을 하게 되기때문에 주의하지 않으면 다음층에 올라왔을때의 관성 그대로 벽으로 밀려가는 경우가 생깁니다. 저도 얼마전에 그런 경우를 목격해서 주차장에 대한 경각심이 생기더군요 ^^;;;

마지막으로... 딱 1년전 제가 비싼값을 치르며 얻은 교훈이죠. 눈이 다 녹은것 같아도 염화칼슘이 뿌려져 있는 노면은 영하의 날씨에서 빙판과같은 상태라고 생각하고 주의운전을 하셔야 합니다. 어두운 상태에서는 그냥 마른 노면처럼 보이지만 신발로 문질러보면 매우 미끄러운 상태입니다.

이미 한차례 눈이내리기는 했지만, 앞으로 몇달간은 눈내린 도로를 경험해야 할텐데요. 한순간도 방심하지않는 주의운전으로 올겨울을 안전하게 보내실수 있길 바랍니다 ^^

  1. 추가요 2011.01.01 19:51

    교각위, 다리위는 아주 위험하죠
    일반도로는 뽀송뽀송해도 이런곳은 영상의 날씨에도 바람좀 분다싶으면
    갓길의 녹은눈들이 흘러와 얼은경우가 많습니다

  2. 좋네요 2011.01.02 13:35

    좋은 팁 감사합니다.

  3. 별이진다네 2011.01.03 14:13

    메이에 떠서 들어왔는데, 마지막 사진 보니 작년 상황이 확 들어오네요..
    올해는 조심하시길~ ^^

    • Favicon of https://pollar.tistory.com BlogIcon 후돌이 2011.01.03 15:44 신고

      앗... 형님 안녕하세요 ^^
      올해에는 정말 조심해야죠 이번에는 자차도 뺐는데 ㅜㅡ
      자차 빼서 타이어를 쌩쌩한놈으로 바꿨어요 ㅎㅎㅎ


일반타이어와 스프레이체인 도포상태, 그리고 일반 체인을 감은 상태에서 눈길등판능력의 차이에 대한 질문이 있었는데요.
이번에 눈도 내리고 적당한 테스트 코스를 찾게 되어서 일반 타이어와 스프레이체인 도포 상태에서의 차이를 한번 실험해 봤습니다.
(아쉽게도 일반 체인은 준비된게 없었습니다 ^^;;;)



※ 1. 포르테 쿠페 2.0 수동, 스피드 페스티벌 튜닝 상태의 차량으로 VDC를 OFF 한 상태로 실험했습니다.
※ 2. 스프레이 도포 후에는 5분정도 스프레이층이 굳을 시간을 주고 실험 했습니다.

올라간 거리를 보니 체인스프레이도 꽤 효과가 있군요. 스노우 체인이 없을때 정말 임시 방편으로는 사용이 가능할듯 합니다.
하지만 스프레이 체인에도 쓰여있듯이 응급처치용 일뿐 (2시간정도 지속된다고 하지만 실제로는 30분정도 효과가 지속되는듯 합니다)이며,
시속 30km/h 이하로 주행해야 제대로된 효과를 볼수 있다고 합니다. 게다가 눈길을 벗어나 주행하면 코팅이 벗겨진다고 하니,
잠시 눈길을 벗어났다가 다시 들어설 때는 이미 스프레이의 효과는 끝났다고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이제 스프레이 체인에 대한 의문이 조금은 풀리셨나요? 카앤스페이스 실험실은 계속됩니다 쭈~~~욱





여러분들의 "댓글과 추천"이 블로그 운영의 원동력이 됩니다. ^^
"추천"은 ↓하단의 손가락 버튼을 꾹~! 눌러주세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