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전벨트

안전운전의 시작은 올바른 시트포지션 입니다. 바로 며칠 전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를 겪고서도 다친 곳 하나 없이 돌아다니고 있는데요. 저속에서 사고가 일어난 것과, 안전벨트의 도움이 가장 크긴 했지만 안전벨트가 제 역할을 할 수 있었던 건 올바른 시트포지션을 맞췄기 때문입니다. 구난차로 뒤집어 놓은 뒤의 사진인데요. 보시다시피 시트를 너무 뒤로 빼지도, 등받이를 뒤로 눕히지도 않은 정자세로 운전을 했기 때문에 안전벨트가 제 역할을 다할 수 있었습니다. 사실 저도 이전에는 의자를 빼고 등받이를 눕힌 상태의 자세를 좋아했었는데요. 재작년에 겪었던 사고로 인해 생각을 바꾸고 바른 시트포지션을 생활화하기 시작했습니다. 어떤 사고였냐구요? 친구가 고속도로에서 운전을 하고있을때 조수석에서 거의 눕다시피 한 자세로 가다가 거의 100km/h 의 속도로 중앙 분리.. 더보기
새해 첫날부터 겪은 사고 2010년 1월 1일 저녁 7시경.... 새해 첫날부터 사고를 크게 내버렸습니다. 새해 첫 사고이자 제가 운전하면서 낸 첫 사고이기도 하네요. 장소는 남부순환로 오류IC 에서 부천 방향으로 내려가는 도중이었는데... 폭이 좀 넓은 구간이라 평소에는 60km/h 이상으로 지나다니던 곳인데 날도 춥고 얼마전에 눈이 내리고 한것도 있어서 계기판상으로 50km/h 정도로 줄이고 진입을 했었죠. 진입하면서 노면을 살펴봤을때도 결빙 구간이라는 판단은 안들어서 그상태로 쭉 내려가는데.... 차량의 뒤쪽이 휙~ 아차....(결빙 구간이 아니더라도 영하의 날씨에서는 노면에 남아있는 염화칼슘이 빙판보다 더한 위험이 될수도 있습니다. 저도 염화칼슘 이라는 복병을 간과한거였죠.) 잽싸게 핸들을 반대쪽으로 틀었지만 이미 바로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