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D.I.Y는 금단의 영역 시동경보기 설치에 손을 댔습니다. 엄밀히 말하자면 제 아방이에는 이미 시동경보기가 달려있어서 시동경보기 교체 D.I.Y 라고해야 맞겠죠?
원래 사용하던 제품은 2WAY 어쩌고 하는거였는데, 양방향 리모컨을 분실하고 호환리모컨을 사용하고있었습니다. 경보기가 순정품이 아니다 보니 단순 도어용으로 밖에 사용이 안되고 간혹 불편하기도 했지만 그냥 사용을 했는데 어느날 이녀석이 배신을 때리네요.
리모컨이 먹통이 된 덕분에 긴급출동을 부르는 상황이 2번이나....

바로 옥이네를 뒤져서 제일 저렴한 시동경보기를 구입했습니다. 사실 배선쪽은 자신이 없어서 그냥 장착점을 가려고 했는데 평일에는 좀처럼 시간이 나질 않아서 일요일에 혼자 작업을 하게 됐네요 -ㅁ-;;;;

난감한건 판매자가 배선도랍시고 보내준게 요딴식..... 그래도 기존에 설치되어있는게 있으니 그걸보고 하자싶어서 강행했습니다.

탈거는 별로 어려울게 없긴 한데, 가지고 있는 공구라고는 드라이버와 스패너 정도인데 저 틈새기로는 스패너를 돌릴수가 없네요 ;ㅁ;

임기응변이랍시고 스패너를 세워서 물린다음 드라이버를 뒤쪽에 걸어서 어떻게든 풀어내는데 성공 했습니다.

음.... 기존에 설치되어있던 경보기 모듈과 바이패스 모듈이 보이네요. 바이패스 모듈은 이모빌라이져가 장착된 차량들이 원격시동을 걸수 있도록 해주는 일종의 락 해제 모듈인데요. 이 모듈에 보조키를 하나 심어서 키가 꼽혀있는걸로 인식시키는 모듈입니다.

기존에 꼽혀있던 모듈.... 벌써부터 정신이 아찔 한데요? -ㅅ-;;;;

뭐 어설픈 배선도만 있는 상황에서 제가 할수있는건 기존 모듈과 새 모듈의 배선도를 보고 끼워 맞추는 방법밖에 없네요....

아... 모듈 설치전에... 모듈 한구석에 커버를 열어보면 이렇게 스위치가 보이는데요. 나중에서야 알게된거지만 오토차량은 저 스위치 옆에 녹색 선을끊어줘야 한다더군요.(이것도 설명서나 배선도에는 전혀 나와있지 않습니다 -_-) 그래야 P와 N에서만 시동이 걸린다나요?

메인 키박스로 들어가는 배선은 배송이 올때부터 판매자가 연결을 한 상태로 보내서 그냥 연결하고, 나머지 배선들은 뭐 끼워맞추기로........

좀 난장판이죠? 어찌어찌 연결을 마치고 나서 테스트를 해보려고 키온을 한 순간...... 계기판에 아무 반응이 없네요 시동도 안걸리는 절체절명의 상황 -ㅁ-;;;;;
이것저것 살펴보고 경보기 배선을 빼고 순정상태의 배선만 연결해 봐도 같은 결과.... 근처에 문을 연 장착점도 없고 인터넷으로 여기저기 찾아보니 동네에 문을 연 용품점을 하나 찾았습니다.

이녀석을 입양하고 처음으로 견인을 당해보는것 같네요..... 견인차에 끌려 일요일에 문을 연 인근 용품점으로 질질질 끌려갑니다.

키가 안먹은 이유를 찾아냈는데, 메인휴즈(이그니션)이 나가버렸더군요. 설마 그게 나갔겠냐 싶은 마음에 확인도 안해봤었는데 -_-;;;;;
이곳 사장님이 분석한 원인으로는 키박스에 들어가는 배선이 엉망으로 연결되어있었다고 하네요. 자칫 잘못했으면 휴즈박스나 배선을 통째로 날려먹을뻔했다고.... 결국 오늘의 DIY는 반나절이라는 시간을 잡아먹고 몸고생 마음고생까지 하고 결국 장착비까지 들어가는 대 실패였습니다. 하지만 경보기를 바꾸고 나니 여러모로 편해져서 나름 만족은 하고있습니다 ㅎㅎㅎ
그래도 시동경보기의 설치만은 진짜 DIY를 권하고 싶지 않네요....ㅜㅡ







  1. Favicon of http://kim5353.blog,me BlogIcon 쏘타람다 2011.04.16 11:06

    일반인들은 전혀 엄두도 안낼 작업 같은데 판매자의 태도가 매우 실망적이군요. ㅠㅠ

  2. 피기 2011.04.16 12:28

    비하인드 스토리를 보고 열받아서~ 씩씩거리다가 참았습니다.

  3. Favicon of https://comterman.tistory.com BlogIcon 컴터맨 2011.04.18 07:42 신고

    배선이 후덜덜하네요 @,.@;;;

    • Favicon of https://whodol.pe.kr BlogIcon 후돌이 2011.04.19 05:36 신고

      따지고 보면 그리 복잡한 배선은 아닌데 저렇게 늘어놓으니까 더 복잡해 보이네요 ^^;;;

  4. xd레이싱 2012.01.25 21:58

    ^0^ 메인선이 잭 색대로 연결하면 다르더군요... ^0^ 저도 경보기 장착 하면서 삽질과... 제껀 이모빌라이져까지 있는 XD라서 바이패스모듈 장착 했는데 알고보니... 바이패스와 경보기를 연결하는 - 선을 차체에서 가져오면 아무키로나 시동이 걸리는 간단한 비밀이.. ㅎㅎ... ^0^ 현대차는 전원선이 잭만 끼우면 되지만... 마티즈2 장착하는데 일일이 까서 연결 하는.... ㅠ.ㅠ 도어락 선 따느라 오디오 분리 했드만 오디오 노이즈 타고... ㅎㅎ 저도 삽질 했죠~

    • Favicon of https://whodol.pe.kr BlogIcon 후돌이 2012.01.29 00:59 신고

      경보기는 DIY 할만한게 못되는 작업 같아요 ㅎㅎㅎ

  5. Favicon of http://g292513v.blog.me/ BlogIcon 루미 2012.04.29 22:38

    맘 상하셨겠군요..
    그래서 항상 인지도가 좋은 판매자를 만나야 됩니다..가격보고 덥썩했다가는 ..
    그리고 전기계통은 꼼꼼히 알아보시고 하셔야 됩니다.먼저 사전지식이 없는 상태에서 하다가는 낭패를..

    항상 행운이 깃드시기를 바랍니다..^^*

올해 입양한 아방이... 썬팅에 살짝 기스가 나있는게 계속 신경쓰였는데 어쩌다보니 결국 이런 상황까지 오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예전에도 한번 셀프 썬팅을 성공한 적이 있는터라 자신만만하게 썬팅 필름을 주문했습니다.

지난번 썬팅시공 결과 => [ http://whodol.pe.kr/191 ]

썬팅하는 방법이야 사실 인터넷 쇼핑몰에서 동영상으로까지 자세하게 설명해 주고 있으니 굳이 저의 허둥대는 작업을 보여드리지 않아도 알고 계실텐데요. (저 역시도 쇼핑몰에 올려놓은 영상을 보고 따라한거랍니다 -ㅁ-;;;;) 우선은 지난번과 이번 셀프썬팅 경험을 통해 간과하기 쉬운 몇가지 주의사항을 살짝 전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영상에서는 면도칼을 이용해서 필름을 떼어내라고 하는데 썬팅필름과 함께 날아온 헤라는 끝이 뾰족한 상태라 위와 같은 방법으로 기존 필름 제거시에도 유용하게 쓰이고 있습니다.  -ㅁ-


필름을 제거한 다음에는 필히 헤라의 뾰족한 부분을 갈아내 줘야 합니다. 처음 들어있던 상태로 작업하게 되면 필름에 기스가 난무하고 최악의 경우에는 필름이 찢어지는 일도 발생한답니다 -ㅁ-;;;

썬팅을 하실때는 되도록 밝을때 하시는게 좋습니다. 지난번에 땡볕에서 썬팅을 했다가 꽤나 고생했던 기억이 있어서 해가 약간 기울어가는 시간에 썬팅을 시작했는데요. 뒷유리를 끝내고 2열 창문을 작업하다보니 어느새 날이 어두워져 있었습니다. 날이 어두워지면 보기에 그럴싸한 작업결과가 나오지만 다음날 아침 나와보면....'현실은 시궁창' 이라는 한마디가 문득 생각나게 될겁니다 -ㅁ-
이날은 "안보이니까 내일 마저 하자" 라는 개념으로 나머지는 팽개치고 들어왔었는데 천만 다행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군필자라면'우리의 주적은 북한이다' 라는 말을 꽤 자주 들어보셨을겁니다. (응? 간부가 아니고?) 하지만 셀프썬팅의 주적은 바로 이 창문아래쪽에 있는 고무 입니다. 사실 이전에 선팅을 했을때는 이 고무와 창문 사이에 틈이 조금 있어서 수월하게 작업을 한 편인데, 제 아방이는 좀 빡빡한 편이라 먼청난 땀을 흘려가며....



실패했습니다 -_-;;; 10여분을 저기서 낑낑대다가 결국 성질에 못이겨서 강제집행....의 결과로 필름이 찢어지는 사태가 발생했습니다. 그래서 남은건 알유리뿐...

조수석에서 이렇게 피를 보고나니 운전석 문을 바라보며 좀더 쉽고 깔끔하게 작업을 할 방법이 없을까.... 하고 궁리를 하기 시작했습니다.
저 고무만 없으면 쉬울텐데....그러다 머리속을 번쩍 스친 생각이 "떼어내고 하면 편하지 않을까?" 였습니다.

뭐... 거기까지 생각이 미치니 더 볼것없이 드라이버질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우선 손잡이쪽부터 탈거를 하고....

열심히 나사를 풀고 보니 꽤 많네요... 손톱 다듬는 기구는 나사 위쪽을 막고있는 몰딩을 빼낼때 유용하게 사용했습니다. ㅎㅎㅎ

두둥.... 단 5분만에 문 안쪽 탈거에 성공.... 나사를 다 풀어낸 다음에는 헤라나 -자 드라이버로 아래쪽을 벌린 후에, 위로 살짝 들어서 빼내면 쉽게 뺄수 있습니다.

역시 난 틀리지 않았어.... 헤라는 물론 손까지 들어갈 정도로 넉넉한 공간이 생기고 나니 필름을 붙이는데는 5분도 안걸립니다. 게다가 걸리는것도 없으니 깔끔하게 작업이 마무리 되네요. ㅎㅎㅎ

흥분한 나머지 필름을 너무 앞쪽으로 땡겨맞춰서 뒤쪽에 틈이 좀 생기긴 했지만, 쉽고 정확한 썬팅 작업을 하기에 이만한 방법은 없는것 같습니다.
물론... 문 안쪽을 뜯을줄 알아야 한다는 전제조건이 붙긴 하지만 말이죠;;;

혹시 이런짓 안하고 더 쉽고 깔끔하게 작업하는 노하우가 있는분 계시면 좀 알려주세요. orz


  1. Favicon of https://sgoon.tistory.com BlogIcon Steve J.U. Lee 2010.06.21 11:27 신고

    ^^ 고생하셨네요..ㅋㅋ 도어트림은 뜯지 않고 하면 편하긴 하지만...실수의 가능성이..조큼 큽니다.^^

    저도 제차는 다 띄어내고 작업해요;;ㅋㅋ

    귀찮을 때만 해라로 벌려서 ㅡㅡ;

    • Favicon of https://whodol.pe.kr BlogIcon 후돌이 2010.06.22 01:39 신고

      저두 필름 한셋 다시 구입해서 실패한데 다시 작업하려구요 -ㅁ-;;

  2. 구현 2010.06.22 02:43

    싼 필름은 모르겠지만 저를 비롯한 구찮니저들은 저거 겁나서 하겠습니까 ㅎㅎ
    고생하셨어요. 몇시간동안 여러명이 제차갖고 틴팅하는거 보면서 할수도 있겠다 생각했지만 자본주의사회에서 서로 먹고 살기로 생각해버렸습니다. 거품과 바가지만 없다면요 ^^ 그래도 1류 틴팅하시는 분들은 깔끔하게 잘해주시죠.

    • Favicon of https://whodol.pe.kr BlogIcon 후돌이 2010.06.22 22:47 신고

      물론 시공료가 납득이 갈 정도면 전문가의 손길을 받는게 서로 윈윈하는 길이죠 ^^. 사실 필름이 저렴해서 그렇지 비싼 필름을 시공할때는 DIY는 감히 꿈도 못꿀것 같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