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타이어

간단하게 해보는 차량 자가점검법 많은분들이 차량의 점검과 수리는 카센터에 가서 하는거라는 고정관념을 가지고 있습니다. 게다가 차량에 별다른 문제가 없는 한 주기적으로 카센터에 점검을 받으러 가는분들은 드물기때문에 대부분의 운전자들이 미리 점검해뒀으면 별다른 경제적 타격없이 관리할수 있는걸 이미 간단하게 처리하기엔 힘든 상황까지 끌어가게 됩니다. 그래서~ 소잃고 외양간 고치는 상황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막간을 이용해 할수있는 간단한 차량 자가진단 방법을 몇가지 소개시켜드리고자 합니다. 첫번째... 막간을 이용해 가장 쉽게 할수있는게 바로 타이어의 공기압을 체크하는건데요. 휴대용 압력 게이지라도 가지고다닌다면 모를까, 정확한 공기압을 확인할수는 없지만, 저렇게 두손을 주머니에 쑥~ 찔러넣고 발로 타이어를 꾹~꾹~ 밟아보는것만으로도 공기압이 .. 더보기
신차의 휠과 타이어에 붙어있는 스티커. 어떤의미가 있을까요? 위 사진은 현재 시승중인 그랜저HG의 휠인데요. 예전에는 별로 신경쓰지 않고 지나갔던 저 스티커... 이번 시승중에 문득 관심이 생겨 주위를 지나는 차량들을 유심히 봤더니 대부분의 신차에는 저 스티커가 붙어있었습니다. 그리고 두 스티커는 항상 비슷한 위치에 붙어있었고 말이죠. 휠과 타이어에 이상이 없다고 붙이는걸까요? 아니면 뭔가 다른 이유가 있어서? 해답을 찾고보니 저 스티커의 비밀은 지난번에 포스팅 했던 휠바란스 와 관계가 있더군요. 같은 기계에서 찍어낸다면 전부 설계대로의 똑같은 균형을 가진 제품이 나와야 하겠지만, 휠과 타이어는 정말 운이 좋은 경우가 아니면 약간씩 균형이 무너져 있는 상태이고 그걸 휠 바란스 작업을 통해 납을 붙여서 교정을 해 나가는데요. 신차에 납이 덕지덕지 붙어있다면 구매자 .. 더보기
휠바란스(밸런스) 가 왜 필요한가요? 평소 타이어 전문점을 지나갈때면 흔히 볼수있는 단어가 '얼라이먼트' , '휠바란스' , '위치교환' 같은 것들입니다. "타이어만 바꾸면 됐지 뭐 이렇게 하는게 많아?" 라면서 투덜거릴수도 있지만, 자동차라는게 워낙에 많은 기술과 부품이 들어간 고속으로 이동하는 복잡한 기계이기때문에 오랜기간 안전하게 타고다니려면 꼭 신경써야 할 부분이랍니다. 오늘은 그중에서 흔히 '휠바란스' 라고 부르는 휠 밸런스 조정 작업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자동차의 중요 부품중 하나인 휠/타이어 는 우리 몸으로 따지면 발 과 같은 역할을 하고있는데요. (그래서 타이어를 교환할때 흔히들 '신발을 갈아신긴다' 라는 표현을 하고는 합니다. ^^ ) 차량이 속도를 올려감에 따라 이 휠의 회전속도 또한 올라가게 됩니다. 그리고 이 .. 더보기
타이어의 단면은 어떻게 생겼을까? 타이어에 대해 대수롭게 생각하지 않는분들도 많겠지만, 차량의 타이어는 차량이 움직이기위해 꼭 필요하며 안전과도 밀접한 관계가 있는 중요한 부품입니다. 타이어를 볼때 단지 고무로만 이루어진 제품이라고들 알고계실텐데, 사실 타이어는 우리가 생각하는것보다 훨씬 복잡하고 과학적으로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리고 각 부위의 이름까지 있고 말이죠 -ㅁ-! 뭐.... 사실 저도 타이어를 단단한 고무 정도로 생각하고 있었던때가 있었는데 군 복무시절 두돈반 트럭의 타이어를 자르다가 안쪽에 굵직하게 들어있는 철심을 본것이 오해를 깰수있었던 계기였습니다.(물론 우리가 흔히 보는 레디알 타이어 와는 차이가 좀 있긴 합니다. 일단은 안쪽에 튜브가 들어가는 타이어 구조였거든요 ^^) 그럼 우리가 흔히 보는 레디알 타이어는 어떤 구조.. 더보기
타이어에 적혀있는 타이어의 정보 차량관리의 중요한 요소중 하나인 타이어의 옆면에는 타이어에 대한 많은 정보가 담겨있습니다. 하지만 거기에 적혀있는 숫자와 알파벳들이 무슨 의미를 담고 있는지 모르는 분들이 많은데요. 그래서 타이어의 사이드월에 적혀있는 숫자와 알파벳들중 꼭 알아둬야할 몇가지 정보들을 정리해 봤습니다. 타이어 선택에 있어 가장 우선적인 기준이 되는 사이즈를 표시하는것이 195/70R14 라고 표시된 이 부분인데요. 위 그림에도 나와있듯이 이 숫자중 앞의 195는 타이어의 폭(mm)을 의미합니다. 그리고 이 폭이 넓은 타이어를 보고 흔히 광폭 타이어 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그 뒤의 70 은 타이어의 내경부터 외경까지의 길이인 편평비를 나타내고 있는데, 이 편평비는 절대적인 기준이 아닌 타이어의 폭에 따른 %로 표기하고 있습니.. 더보기
깊숙히 못이박힌 타이어, 펑크수리킷으로 간단하게 해결해보자 얼마전, 느낌이 살짝 안좋아서 차를 유심히 둘러보던중 조수석 앞바퀴쪽에서 이상을 발견했습니다. 응? 도데체 이건 언제박혔길래 머리부분은 이미 날아가고 녹까지 슬어있을까요;;;; 딱히 눈에띄게 공기압이 빠진다거나 하지는 않았지만, 장거리 운행이 많은탓에 불안요소는 제거하고 보자 싶어서 지렁이 한마리를 박아주기로 펑크 수리킷을 이용하기로 했습니다 차량의 트렁크에 들어있는 잭 을 이용하는방법은 대부분 알고계실겁니다. 우선 띄우기전에 휠복스를 이용해 휠너트를 한바퀴정도 돌려주시는게 좋습니다. 주행중에 너트가 풀려버리는 일이 없도록 단단하게 조여져 있어서 발로 밟아야 겨우 풀리기 시작하거든요. 예전에 갓 면허를 따자마자 아버지 차를 몰래 끌고나갔다 펑크가난적이 있는데, 일단 띄워놓고 풀려고 했다가 꽤나 고생한 기.. 더보기
미쉐린 파일럿 스포츠의 이름을 이어받은 PS3? 미쉐린의 고성능 타이어 PS2 에 대해서는 이미 부가티 베이론이 최고속 기록을 세울때 선었던 신발의 이미지로 많은사람들에게 알려져 있는데요. 그 PS2의 이름을 이은 PS3 가 출시되었는데 파일럿 스포츠의 이름을 이어받은 모델 치고는 매니아들의 반응이 너무 시들한것 같아 PS3 에 대한 정보를 알아보려고 미쉐린 코리아 홈페이지를 들어가 봤습니다. 이렇게 보니 두 타이어의 설명이 꽤나 차이를 보이고 있습니다. PS2는 알고있는 그대로의 고성능 스포츠타이어 지만 PS3의 설명은 아무리 봐도 PS2의 후속으로는 보이지 않습니다. 혹시나 싶어 가격을 검색해보니... 역시 사이즈마다 약간씩 다르긴 하지만 2배 이상의 가격차이가 나는군요. 이렇게 보면 PS3 는 사실 고성능 스포츠타이어 PS2 의 후속이 아닌 다기.. 더보기
겨울맞이 타이어 공기압 점검 어제 서비스센터에 볼일이 있어서 잠깐 들렸다 나가려고 보니 셀프 서비스 코너가 있더군요. 날도 추워졌겠다. 공기압이나 한번 체크하러 들어갔습니다. 음? 타이어 공기압 체크만 할수있는게 아니군요. 에어건과 청소기까지 비치가 되어있네요. 하지만 일단은 원래 목적인 타이어 공기압을 먼저 체크해 보겠습니다. 다행히 자동으로 공기압을 맞춰주는군요. 셀프 서비스라 그런지 누구나 쉽게 공기압을 맞출수 있는 장비를 택한듯 싶습니다. 정비소에서는 보통 32~35 정도로 공기압을 맞춰주지만 전 연비향상을 위해 40에 맞춰 넣고있습니다. 자동식은 그냥 공기주입구에 호스를 연결만 해주면 혼자 공기압을 측정하고 맞춰줘서 초보자도 사용하기가 쉽습니다. 얼마전 오일교환하면서 공기압윽 40에 맞춰놨었는데 기온이 떨어져서그런지 어느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