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Space

택시가 버스랑 합체를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택시의 독립성과 버스의 효율성을 결합한 차세대 운송수단이 주목을 받고 있다. 컨셉카 디자이너 에바 토프텀이
설계한 ‘택시 도쿄’가 바로 그것.

택시와 버스를 결합한 이 운송수단은 승객이 타고 있는 독립된 유닛을 한 데 모아 한꺼번에 이동하는 방식을 사용
한다. 각각의 장소에서 승객을 태운 택시 중 목적지가 비슷한 택시들이 버스 형태의 운전부와 결합하여 목적지로
이동하는 것이다. 승객들이 탑승시 목적지와 합승 여부를 입력하기만 하면 컴퓨터 프로그램을 통해 이동경로가
조정된다.

버스형 이동 방식으로 교통량을 감소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승객과 승객, 승객과 운전 공간을 분리시켜 독립성
을 확보함으로써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다는 것이 설계자의 설명. 대중교통 수단은 물론 자가용의 숫자가 날
로 늘어나고 있는 아시아와 남아메리카의 교통난을 해소하기 위해 고안되었지만 미래형 대중교통으로도 손색없
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