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모터쇼에서 봤던 IS250C 를 직접 타볼수 있는 기회가 생겼습니다.

서초 렉서스 프라임 전시장을 방문했을때 안쪽에 전시되어있는 250C 가 눈에 들어왔는데.... 언뜻봐서는 그냥 문짝이 2개구나 하는 느낌밖에 안왔습니다만.... 자세히 살펴보면....

0123

사이드 미러와 앞 범퍼 및 그릴부, 그리고 IS250C 전용휠이 들어가있네요.

뭐니뭐니해도 가장 보고싶었던게 컨버 변신장면이었던만큼..... 변신 내내 연사를 날려서 gif 로 연결해봤습니다. 변신시에 후방 35Cm 이내에 물체가 있으면 경고음이 울리면서 작동되지 않는데, 트렁크가 열리며 뒤에 서있는 차량과 접촉하는 사태를 대비한 렉서스의 센스라고 합니다. ㅎㅎ

확대해서 보세요~

제원표를 한방 찍고 시승을 한번 해보러 나섰습니다.

운전은 카앤드라이빙 님께서 수고해주셨습니다. 전 뒷좌석에 앉아있었는데 오픈을 안할때는 즐겨서 탈만한 공간은 아니었습니다. 앉을만 하긴 하지만 느낌상 약간 답답하다랄까요?

하지만 일단 오픈을 하고나니 오히려 개방감은 더 뛰어납니다.

그냥 일어설 수 있다는것도 하나의 매력인듯합니다. 선루프로 기어올라가는것과는 전혀 다른 느낌이.... ㅎㅎ

차밖으로 굴러떨어지지 않을까 하는 불안감만 없었다면 가는내내 쭉 일어서서 갔을지도 모릅니다;;; ( 그 느낌을 어떻게 말로 표현하기 힘드네요.... 대략 사진의 저런느낌? -ㅅ-)

대략 등산로 비슷한곳을 올라왔는데 훈훈한 노면은 아니었습니다. 비포장 길을 가면서도 IS250C 의 승차감은.... 분명히 노면이 좋지 않다는것은 느낄수 있지만 그렇다고 통통튀거나 하면서 탑승자에게 충격을 주지는 않습니다. 마치 차가 "별로 편안한길을 가는건 아닌데 내가 편하게 해주는거다"라면서 생색내는느낌?

변신모습을 약간 다른 각도에서 찍어봤습니다.





......사실 연사에 재미들려서...... ( __)

기회가 된다면 여행갈때 한번 타보고 싶네요.

0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232425262728293031323334353637383940414243444546474849505152535455565758596061626364656667686970717273747576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