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Space

타타나노 다음달 출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뉴델리=연합뉴스) 김상훈 특파원 = 인도 타타 모터스가 개발한 세계 최저가 승용차 '나노'가 내달 출시된다.

타타 모터스는 26일 성명을 통해 "내달 23일 뭄바이에서 나노의 출시 기념행사를 가질 예정이며, 4월 첫주부터
매장에 전시된다"고 밝혔다.

데바시스 레이 타타 모터스 대변인도 출시 행사 소식을 전하면서 "내달 23일은 우리 회사에게 엄청난 날이 될
것이다. 가격과 주문 등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출시 기념식 당일에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타타는 지난해 1월 뉴델리에서 열린 제9회 뉴델리 오토 엑스포에서 '나노'를 처음 공개했다.

당시 라탄 타타 회장은 당초 고객들과의 약속대로 이 차의 출고가를 10만루피(약 300만원)로 정하기로 했으며,
지난해 연말을 출시시기로 제시했었다.

그러나 당초 웨스트벵갈주(州) 싱구르 지역에 추진했던 양산공장 건설이 주민들의 토지수용 반대에 부딪히면서
출시 계획에 큰 차질이 빚어졌다.

결국 회사측은 지난해 10월 양산 공장 부지를 서부 구자라트주(州)로 변경해 생산 준비를 해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